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03 오후 12:19: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영덕군 강구면, (주)대호수산 집중호우 피해가구 `대게선물세트` 기부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7월 31일
ⓒ CBN뉴스 - 영덕
[cbn뉴스=이재영 기자] 영덕군 강구면에 위치한 대호수산(대표 박재희)이 31일 집중호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대게선물세트 130개를 기부했다.

대호수산은 지난 3월에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대게선물세트 300개를 기부하는 등 지역사회에 꾸준한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이다.

박재희 대표는 “수해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싶어 기탁한 것”이라며 “지역사회에 꾸준한 나눔을 실천하며 상생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같은 날 강구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남희동, 민간위원장 김명용) 회원 20명은 강구면 일대 집중호우 침수피해 130가구를 방문해 기부 받은 대게선물세트를 전달했다.

김명용 민간위원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식사라도 잘 챙겨 힘을 냈으면 한다”고 말했다.

남희동 강구면장은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을 위해 도움의 손길을 건네준 대호수산에 감사하며 실의에 빠진 이재민들에게 따뜻한 위로가 될 것”이라고 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20년 07월 31일
- Copyrights ⓒCBN뉴스 - 영덕.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