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9-25 오후 02:12: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음식/맛집

경북 구석구석 여행'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발간

- 행정 최일선에서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공무원들이 찾아낸 맛집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5년 01월 07일
↑↑ 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책자
ⓒ CBN 뉴스
[이재영 기자]= 경상북도는 경북의 숨어있는 맛집을 발굴해 구석구석 관광객을 유도하기 위한 일환으로‘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을 발간했다고 밝혔다.
※ 면서기는 행정 최일선 직원을 정감있게 부르는 애칭

책자는 경북 23개 시·군, 행정 최일선에서 주민과 직접 부대끼며 함께 호흡하는 공무원들이 찾아낸 맛집을 한 권의 책으로 엮었다.

331개 읍·면·동에서 추천받은 대표 음식 127선을 지역에 얽힌 사연과 함께 수록해 경북도의 산해진미를 한 눈에 보고 즐길 수 있도록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소개하고 있다.

도는 이번책자를 통해 지역의 음식과 이야기를 따라가다 보면 경북의 새로운 모습과 참맛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은 세 가지 세션으로 나눠 경북의 풍부한 먹거리를 이용한 다채로운 음식들과 그 음식들에 얽혀있는 이야기들을 통해 경북의 맛을 소개하고 있다.

첫 번째 세션에는 동해권을 중심으로 포항, 경주, 영덕, 울진, 울릉 지역 동해안의 신선한 먹거리를, 두 번째 세션에는 북부권을 중심으로 안동, 영주, 상주, 문경, 의성, 청송, 영양, 예천, 봉화 지역 백두대간권의 정감 있는 산촌음식문화를, 마지막 세션에는 남부권을 중심으로 김천, 구미, 영천, 경산, 군위, 청도, 고령, 성주, 칠곡 지역의 다양하고 특색 있는 음식들에 스토리를 더해 경북의 강․산․해를 맛으로 체험할 수 있게 소개하고 있다.

김일환 도 관광진흥과장은“지역 이미지 형성의 매개체 역할을 하는 경북의 맛과 관광을 연계한‘음식관광활성화’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를 매개로 한 관광상품 개발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로 이어지도록 할 계획이다”고 밝히고,

“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 외에도 경북 전통시장 100選 100味, 대물림 향토맛집 등의 음식콘텐츠를 제작·홍보해 음식관광 활성화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도는‘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1,000부를 발간헤 타 시·도 및 관내 시·군과 서울역 경북관광홍보관을 비롯한 관광안내소·홍보관에 배포할 예정이며, 추후 경북나드리(www.gbtour.net)에 음식관광 통합 메뉴를 탑재해‘음식관광’경로를 단일화하고, 모바일앱(경북테마여행)으로도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5년 01월 07일
- Copyrights ⓒCBN뉴스 - 영덕.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